Contents

Korean 나이스 비스트

본문

77c987c4bd87ddba2f55d1502f99c9e4_1694390432_9531.jpg


앞으로 매일 만나. 싫으면 인터뷰 그만두든가.


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유격수, 이기태.

나에겐 여사친이 하나 있다.


하얗고 흐리멍덩한 지은주.

그 여자애는 정말 탐탁잖았다.


'나 인터뷰 좀 해 주라.'


쌩깔 땐 언제고 이제 와서 인터뷰라니.

지은주는 늘 이런 식으로 사람 혼을 기습적으로 쏙 빼놓았다.


"오늘 야구선수 된 이유에 대해 답변했지? 앞으로 일주일 동안 하루에 딱 한 개씩만 대답할 거니까 매일 만나."

"이기태!"

"난 아쉬울 거 없어. 싫으면 인터뷰 그만두든가."


이 정도면 날 피하고 싶은 널 약 올리기엔 충분하겠지?

나도 이번엔 네가 바라는 대로 얌전히 굴진 않을 거라고, 지은주!




 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103건 1 페이지

검색